본문 바로가기
등산

[영남알프스] 영축산 등산. 마지막 청수골. 안녕~

by 행복하Go 2021. 6. 27.
728x90


안녕하세요.

영축산 등산 다녀왔어요.

청수골 - 영축산 등산로가 폐쇄돼서 앞으로는 못 갈 것 같아요~

영축산 등산로 중에서 빡쎈 코스라서 등산객이 많지는 않기에 불행 중 다행이라고 봐야 하나...











영축산 등산 코스

파래소2교 - 채이등 - 함박등 - 영축산 정상 - 신불재 - 신불산자연휴양림 - 파래소2교 원점회귀










파래소2교 근처에 주차하고 파래소2교 건너기 전 바로 우측으로 올라가 봅니다.











청수좌골 방향으로 계곡을 건너간 다음에 다시 반대편으로 건너가면 등산로가 나와요.










넓은 길이 나오고 약 20m 올라가다 보면 왼쪽으로 올라가는 좁은 길이 나와요.











등산로가 그늘져서 좋은데 가팔라요.

석남터널에서 가지산, 아랫재에서 운문산, 고헌사에서 고헌산 올라가는 느낌이라고 보시면 돼요.^^









정상 가기 전까지는 하늘 잘 안 쳐다보는데 오늘은 희한하게 하늘을 보게 되네요.










채이등 도착 바로 전에 뷰가 좋은 장소가 있네요.










채이등을 지나 함박등 방향으로 고고.











함박등에 영축이 만나러 온 간세.










저 멀리 영축산이 보이는데...

오르락 내리락을 몇 번해야 갈 수 있나...










너덜길 오르기 전에 멋있는 돌탑 구경해봄!!










저기 앞에 영축산이 보여요~










영축산 인증하고 지나온 길을 돌아봤어요.










영축산 정상석을 바라보고 섰을 때, 오른쪽은 지산마을 가는 길, 왼쪽은 함박등, 뒤쪽은 신불산 방향이에요~










영축산에서 신불재로 넘어가 봅니다.











신불재 고개에서 영축이를 다시 만난 간세.










신불재에서 왼쪽 신불산자연휴양림 방향으로 내려가 봅니다.

완만해서 내려갈만해요.











임도를 만나는데 10m쯤 내려가면 등산로가 다시 만나요.










막판 가파른 내리막을 지나 좁은 나무계단을 지나면 신불산자연휴양림 하단이에요.











내려가서 오른쪽으로 800m만 올라가면 파래소폭포인데 예전에 가보았으므로 패스~^^











주차장을 지나면 야영장이 나오는데요.

영남알프스 태극 종주할 때, 여기를 베이스캠프로 해도 좋을 것 같아요~










신불산자연휴양림 매표소(입장료 성인 1천냥, 주차비 중형 3천냥)를 지나 외부 주차장(무료, 10 여대 주차 가능)을 통과하여 파래소 2교에 돌아왔어요.


습하고 더워서 그런지 오늘은 등산이 쫌 힘들었네요~~

728x90

댓글0